엄마가제통장보고 저보고 사기꾼이래요ㅋㅋ

미치겠네 이름으로 검색 2017-02-20 (월) 09:54 5개월전 150  
안녕하세요 20대후반여자입니다,엄마랑 어제아침부터 다퉜는데 제가 그리잘못했나요
 
저는 월 270을법니다 전문직이구요 이중에 적금100넣고 엄마한테생활비포함 용돈 50을드립니다
 
물론 집에서살고 용돈 더달라하면 더 주고요.
 
저는또 한달에 적금20만원을더넣습니다 총 120이구요
 
핸드폰비 경조사비 들어가면 좀 간당간당한데 아껴쓰고있습니다.
 
엄마가월급 얼마냐고 계속물어봐도 대답은안해드렸습니다,그냥 200조금넘는다고
 
그럼 자기 한달에 120을달래요 내가 너돈 모아준다고
 
제가 20대초반에 공장에서 2년동안 1600만원가까이 모은적있는데 엄마가 돈관리를 해준다면서 한달에 20만원빼고 싹다 가져갔습니다.
 
그런데엄마가 집사면서 제 1600을쓴거죠 그뒤로 엄마한테 돈 안맡겼구요
 
한달에 120달라는거 거절했어요 차라리 10만원더준다 왜자꾸 내 돈을맡기라하냐 엄마 나 20대초반에 공장에서일한거 1600날리지않았냐 라고하니 너는 키워준니엄마한테 그게할소리냐고
 
1600준다고 집에서나가라길래 4달동안 자취한적있었습니다 (작년일)
 
집에서나가니까 오히려 더이득이라구요 월세 30에 관리비 10이면 돈 더아껴서 좋습니다
 
엄마가 계속 넌 나가라고한다고 정말나가냐고 불효녀냐고 해서 자취4달하고 들어갔구요.
 
사건은 어제 엄마가 제통장을봤습니다
 
제가 이때까지얼마정도모은거는 오픈안했어요 엄마가계속물어봐도 대답회피했구요
 
제가지금까지 3500정도모았는데 엄마가 그통장을 본거죠 ㅡㅡㅋㅋ
 
엄마:너는왜이때까지모은거말안했냐 이돈 맡겨라.
 
나:싫어
 
엄마:너는 사기꾼이다 왜 이렇게큰돈가지고있는거 왜 말안했냐
 
나:왜말해야돼?
 
엄마:너는이집가족아니냐 얼마있는지 나는궁금해하면안되냐
 
나:엄마가쓸것도아닌데 왜궁금해하냐고
 
엄마:니 싸가지없게굴거면 독립해 나가
 
나:알았어나갈게
 
엄마:니키워준돈 다 내놓고가
 
나:1600만원으로 모잘랐어?
 
엄마:이싸가지없는년 ____
 
이렇게욕하는걸 엄마한테통장뻇고 어젯밤엔 모텔에서자고 출근했네요...
 
지금엄마한테 문자와있는데 저보고 끝까지 사기꾼이라네요 ㅋㅋ독립이맞겠죠?

이런 이름으로 검색 2017-02-20 (월) 10:47 5개월전
먼저 돈 때문에 가족이 다툰다는게 정말 가장 슬프네여..
쓰니님맘 이해가여~ 내가 번돈인데 부모님한테 용돈 생활비안드리는것도 아니고 내돈관리를 엄마맘대로하겠다니 당연히 기분나쁘실듯..
그래도 엄마니깐 잘..풀어보시는게..
이름
비밀번호
자동등록방지
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조회
[마감][11월이벤트] 투썸 커피 기프티콘을 드려요~! 하소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-25 0 0 248
가족 게시판을 열었습니다. 하소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-07 1 0 231
7 사촌작은누나가 너무 이기적이에요. 2 쿼리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-20 0 0 141
엄마가제통장보고 저보고 사기꾼이래요ㅋㅋ 1 미치겠네 이름으로 검색 02-20 0 0 151
5 이혼한 아빠, 집에서 안나가요 5 익명 이름으로 검색 02-01 1 0 199
4 가족과 연을 끊으려고 합니다. 1 익명 이름으로 검색 02-01 0 0 230
3 설날 용돈 결혼하고 나서 부터 주는건가요..? 3 뿌잉뿌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-28 0 0 171
2 설날이네요..^^ 모두 즐거운 설날 보내시길 2 쏭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-27 0 0 173
1 여러분들은 엄마랑 친하신가요 아빠랑 친하신가요? 3 써니써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-09 0 0 334
글쓰기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